설 이후 주택시장 어디로 갈까

올 들어 주택거래가 크게 늘었습니다. 1월 실적치고는 어느 해보다 나은 기록입니다. 매매시장이 북적거리고 분양시장은 높은 청약경쟁률을 보이며 청약자들이 몰리고 있습니다. 주택시장 선행지표인 경매시장도 뜨겁습니다. 전셋값 고공행진은 새해 들어서도 여전합니다. 올해 설이 조금 늦은 관계로 설이 지나면 바로 주택시장 성수기인 3월입니다. 설 이후 주택시장이 어디로 갈까요. 설 이후 주택시장을 토론해


등록일 2015.02.10

닉네임

내용

0 / 500 bytes

광고